산에서 맛있게 즐기는

비화식 메뉴 🍲🥣🍜




O0001235-min_002342.jpg
 




7a32e91a6a68354eb3509267669a70f3_163409.jpg
 


 

안녕하세요. 🍜


오늘은 산에서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비화식 메뉴를 정리해보았습니다. 


산에서 화기 사용이 어려워,

식사는 비화식으로 준비하곤 합니다. 


비화식으로 준비할 경우 

물이 필요하므로 

어떤 메뉴를 준비할지

정말 고민이 많이 되는데요.


불 없이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메뉴로 준비해보았습니다! 




KakaoTalk_20230903_235141652_02-min_152038.jpg




비화식에 따듯한 음식을 먹기위해서

발열팩이 필요합니다.


보통 큰사이즈 1개와 200ml 물을 넣으면 

발열체가 부글부글 끓어 올라옵니다.


지퍼백을 닫고 20분 정도 기다리면

따듯한 음식이 완성됩니다!




O0000808-min%2B%25281%2529_233735.jpg
 



저의 보냉백은 미스테리월 디팩 입니다.

음식물의 온도를 유지해주는 쿨러로 사용하고

내부가 온도를 유지할 수 있는 보온재로

방수가 됩니다. 


여름에 물이나 맥주를 얼려서

음식과 함께 패킹하면

12시간이 지나도 음식이 차갑게 유지되어

백패킹에서 자주 사용합니다. 





O0001219-min_002808.jpg
 



접시는 포질스 스냅폴드 솔로팩을 사용중입니다 :)

가볍고, 평평하게 펴서 패킹하는 장점이 있고요.

컵, 볼, 디쉬 3가지를 조립해

세팅할 수 있고 

재사용이 가능해 자주 사용하는 식기 세트 입니다.

644d1f48b84cb4f22ae2412ce5843ef6_122503.jpg
 



저는 메뉴를 고를 때 보통 

싱싱한 채소와 단백질로 

구성된 메뉴를 선택하곤 합니다.


물론 시중에서 판매 중인 

발열팩이 포함된 전투식량도 무척 맛있어요!


하지만 땀을 흘리고 에너지를 소비한 이후에

건강한 음식으로 배를 채우고 싶어요.


좋은 음식으로 

맛있게 배를 채우고

기분 좋게 잠에 들었을 때

소란스럽지 않은 마무리가

좋더라고요. 




 1. 도토리 묵사발과 편육




O0001175-min_164641.jpg

 



O0001188-min_001354.jpg
 



도토리 묵사발


간단하게 즐기기 좋은 도토리 묵사발입니다. 


땀을 흘린 후 시원하게 마실 수 있는 국물과

탱글한 도토리묵이

아주 일품입니다.


    구성

1. 도토리묵 야채 그리고 김치

2. 냉면 육수

3. 김 고명


    조리법 

육수, 도토리묵, 김치, 채소 그리고 김 고명을 얹으면 끝! 



미리 밀키트를 주문해서 육수는 냉동실에 얼리고

야채와 도토리 묵은 지퍼백에 담아 패킹합니다.


육수를 얼린 후 보냉백에 패킹하니

12시간이 지나도 녹지 않은

시원한 살얼음이 있는

도토리 묵사발이 되었답니다!



편육


편육은 백패킹 비화식 음식으로 자주 등장합니다.

조리 없이 바로 먹을 수 있어 간편하고 

차가운 상태로 먹어도 맛있어요.

산에서 먹기에 정말 좋은 음식입니다.



2. 바베큐 폭립과 야채




KakaoTalk_20230903_235141652_01-min_152055.jpg
 



O0001178-min_172840.jpg
 



바베큐 폭립은 캠핑에 빠질 수 없는 메뉴입니다.


비화식으로 처음 도전한 메뉴인데

잘 익은 폭립에 달달한 소스가 어울려져서 

정말 맛있었습니다! 



    조리법

비닐에 포장된 립을  

발열팩 비닐에 넣고 익혀줍니다! 


*야채는 모두 집에서 잘라왔습니다! 


사실 불에 구운 바베큐가 가장 맛있긴 해요.

불향은 없지만 달달한 바베큐 소스와 

고기가 잘 어울렸고요. 따듯하게 잘 익은 폭립이

뼈와 살코기가 쉽게 뜯겨서 먹기 좋았습니다!


남은 뼈는 쓰레기봉투에 담아 처리합니다 :)



3. 골뱅이 진미채 무침 키트




O0001180-min_172647.jpg
 



O0001189-min_172701.jpg
 



알록달록한 야채가 무척 예쁘죠? 

골뱅이 무침은 불이 필요하지 않아요.

야채와 소면 골뱅이를 한 곳에 담아 버무리면 끝입니다.


백패킹 시에 골뱅이 요리는 아주 훌륭한 메뉴입니다.


다채로운 야채와 쫄깃한 골뱅이와 진미채

그리고 새콤한 양념이 어우러져

정말 맛있답니다.


사실 야채를 한 곳에 담아 패킹하려 했는데

담긴 모양과 알록달록 색깔이 예뻐서

밀키트 그대로 산에 가져왔습니다. 


눈으로 먹고 맛으로 먹는 골뱅이 무침:) 

 최고였습니다! 



   구성

1. 깻잎

2. 대파/ 홍고추

3. 진미채

4. 양파/ 청양고추

5. 오이

6. 당근

7. 파래 곤약면/ 삶은 계란

8. 골뱅이

9. 비빔 양념장, 참깨, 참기름


    조리법 

1. 모든 야채와 신미채, 골뱅이를 한 곳에 넣은 뒤 양념과 

참기름을 함께 비벼주세요. 

2. 골고루 비벼진 골뱅이 무침을 곤약면과 함께

그릇에 올려 마무리합니다. 




4. 물만두




O0001200-min_172710.jpg
 



만두는 사이드 요리로 좋습니다.

큰 만두는 소가 안 익을 수 있기에

작은 사이즈의 물만두를 준비했습니다.



만두는 비화식에서 빠질 수 없는 단골 메뉴입니다.

라면보다 요리하기 쉽고

어느 메뉴와도 잘 어울립니다.


단독으로 먹어도 좋고,

국물이 있는 요리와 함께 먹어도 좋습니다.



    조리법 

비닐에 포장된 만두와 물을

지퍼백에 담아

발열팩과 함께 넣고 익혀줍니다! 




5. 생선회




20220909_000237_145640.jpg



싱싱한 생선회를 산에서 먹다니 

생선회는 보통 가을 겨울에 준비하는 음식입니다.


여름에는 날씨가 덥기에

이동 중에 변질될 우려가 있기 때문에


겨울에 육회나 생선회를 준비하면 

남길 걱정 없이 즐길 수 있는 음식입니다.




O0000785-min_234644.jpg
 



O0000822-min_001044.jpg
 



여러분은 어떤 음식을 즐겨 드시나요?

땀을 잔뜩 흘리고 

먹는 저녁은 정말 꿀맛입니다. 


산 나무 그늘 밑에 앉아 테이블을 펴고

 복작복작 요리하는 순간이 정말 좋습니다.


계절을 온전히 느낄 수 있고

더 가야 할 것도 봐야 할 것도 없이

편안한 마음으로

멍하니 하늘을 보며 불어오는 바람을 느끼는

이 순간을 좋아합니다. 




여러분이 산에서 즐겨드시는 음식을

댓글로 남겨주셔도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https://www.instagram.com/mion.park 



IMG_9517-min_124656.jpg
 



조회수2,884 총 댓글0 추천2
전체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